NSW 촬영

BLOG 2012.11.21 21:22 |

사진을 자주 찍지만 내 사진은 많지 않습니다. 아니라면...이런걸 핑계로 내 사진이 엄청 많을지도..

여튼 누군가가 사진을 찍어주는 일은 즐거운 일입니다. 

시린 바람이 옆구리로 들어 올 무렵에 촬영한 나이키. 

사진이 너무 좋습니다. 

감사합니다. ㅜ

나이가 들어가니...짜글짜글한 어굴이 여지없이 드러나고.. 수염도 걷잡을 수 없이 납니다. 

마지막 사진은 귀엽네요. 




Posted by 정승민